스포츠 액티비티, 사이판에서 즐겨보세요
2019 사이판 마라톤 대회 개최
이재훈과 함께한 ‘쿨’한 사이판 여행
2019-03-15 18:15:23 , 수정 : 2019-03-15 18:17:35

[티티엘뉴스] 마리아나 관광청이 후원하는 마리아나 제도 최대의 스포츠 이벤트 <2019 사이판 마라톤 대회>가 지난 9일 사이판 마이크로 비치 아메리칸 메모리얼 파크에서 1,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최됐다.

 

풀 코스, 하프 코스, 10킬로미터 등 세 종목으로 구성된 이번 마라톤 대회는 전 세계 13개국 1,000여 명이 대회에 참가했으며, 한국인 참가자들은 대부분 10킬로미터 종목에 출전해 사이판의 아름다운 해변 도로를 질주했다. 특별히 이번 대회에서는 한국의 인기 배우 줄리엔 강이 마라토너로 참가해 눈길을 끌었으며, 지난해 12월 <2018국민 체력 100 체력왕 선발대회>에서 선정된 최종 우승자와 러닝 동호회, 여행사를 통해 신청한 참가자까지 포함해 총 283명이 참여해 역대 최다 한국인 참가자 수를 기록했다. 

 

 

더불어 한국인 참가자들의 성과도 두드러졌다. 한국의 황선옥 선수가 1시간 33분 21초를 기록하며 하프 코스 여자 부분에서 우승을 기록했다. 또한, 10 킬로미터 남자 부분에서 유재영 선수가 38분 4초를 기록하며 2등을, 여자 부분에서는 윤손미 선수가 42분 40초를 기록하며 1등을 거두는 등 선전했다.

 

 


■ 이재훈과 함께한 ‘쿨’한 사이판 여행

 

 

마리아나 관광청은 하나투어와 공동으로 2월 24일부터 2월 28일까지 4박 5일 동안 <쿨 이재훈과 함께 떠나는 특별한 사이판 여행>을 성공리에 진행했다.  <쿨 이재훈과 함께 떠나는 특별한 사이판 여행>은 하나투어에서 테마 여행을 콘셉트로 기획한 한정 상품으로, 모집 인원 30명을 대상으로 판매됐다. 항공 및 숙박은 아시아나 항공과 하얏트 리젠시 사이판으로 구성되었으며, 여행 일정에는 사이판 북섬 관광, 마나가하 섬 투어 및 다양한 액티비티가 포함됐다. 특히, 그 중 ATV 투어, 선셋 크루즈, 하얏트 풀 사이드 BBQ 등 이벤트에는 이재훈이 직접 동행해 참가자들과 사이판에서의 특별한 추억을 함께 만들기도 했다.

 

 

그룹 쿨의 멤버이자 마리아나 관광청 홍보대사로 활약중인 가수 이재훈은 약 2천 회의 다이빙 로그를 보유한 연예계 대표 베테랑 다이버로도 잘 알려져 있다. 최근에는 뮤직비디오 촬영 및 다이빙을 위해 마리아나 대표 섬인 사이판, 티니안, 로타를 다수 방문하며 마리아나 제도의 아름다움을 몸소 알리고 있다.

 

마리아나 관광청 김은정 팀장은 “연예계 대표 가수이자 마리아나 관광청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이재훈 씨와 함께 마리아나의 아름다움을 소개하게 되어 영광”이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레저 활동을 체험할 수 있는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 마리아나를 최고의 레저 스포츠 여행지로 포지셔닝 할 계획” 이라고 전했다.

 

 

권기정 기자 john@ttlnews.com

관련기사
이전 기사  조금은 이상한 <엄마의 이상한 P> 전시회
다음 기사  9급 지역인재 공시, EBS 공무원 무제한 강의로 문제 술술